NEWSLETTER

엑씽크의 다양한 소식과 MICE산업의 소중한 인사이트가 담겨있습니다.

NEWSLETTER엑씽크 뉴스레터 vol.12

엑씽크
2020-08-14
조회수 43


엑씽크 뉴스레터 vol.12

안녕하세요~ 담당자님,

엑씽크 태브로👦 입니다.

엊그제 소식을 전해드린 것 같은데 벌써 7월도 절반이 지나갔네요.
어떻게 지나간 지 기억도 안나는 7월💦
(엑씽크는 7월에도 여러 행사와 계약으로 바쁘게 돌아가고 있어요.)

저는 휴가를 준비하면서 행복회로를 돌리고 있답니다.😂

오늘은 따듯한 햇살이 한가득 하네요! 
$%name%$님, 여름 휴가를 생각하면서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랄게요.

Point💥

1. 디지털 마케팅 서밋2020 (DMS 2020) 현장스케치
2. 마이스(MICE)도 비대면이 뉴노멀 '미팅 테크'
3. 온라인 이벤트 TIP : 인터랙티브 라이브 이벤트
4. 설문하고 베스킨라빈스 받자! (5분 소요)


엑씽크와 함께한 디지털 마케팅 서밋2020 현장스케치

2020년 7월 8일부터 양일간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디지털마케팅서밋 2020(DMS 2020)이 개최되었어요. 국내외 디지털 마케팅에 관심있는 마케팅 종사자와 기획자 등 다양한 분야의 참가자 분들이 참여한 DMS2020의 앱 역시 엑씽크와 함께했는데요.

본 행사에서는 다양한 세션으로 인해 참가자들이 세션을 놓치지 않고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되었어요. 주요 기능으로는 타임테이블과 디지털 브로슈어 및 프로그램 일정, 런치 라이브, 공지사항(지도, 스폰서,연사소개)등 정보성 기능이 활용 되었죠.


페이퍼리스 행사로 진행되어 불필요한 지출을 낮추면서 환경을 생각했고, 스마트폰으로 현재 진행중인 프로그램을 실시간으로 표시되도록 했어요. 참가자들은 실시간으로 진행중인 세션을 확인할 수 있어서 편의성과 만족도를 한층 높일 수 있었어요.

더 자세한 소식은 아래 버튼을 클릭해주세요!

마이스도 비대면이 뉴노멀…'미팅 테크' 타고 무섭게 질주

❏ 최신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회의기술 '미팅 테크놀로지'가 마이스의 뉴노멀을 이끄는 주인공으로 떠오르고 있다.

❏ 마켓앤마켓은 "다양한 기술을 접목한 미팅 테크놀로지가 마이스 시장에서 '파괴적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 기술을 더하고 비용은 낮추고 미팅 테크놀로지의 종류도 다양해지고 있다.





온라인 이벤트는2020년 가장 큰 이벤트 트렌드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특히, '몰입감'이라는 경험은 온라인 이벤트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수백명의 이벤트 기획자의 설문 결과를 보면, 78.25 %가 온라인 이벤트에서 가장 중요한 1순위는 엔터테이먼트 요소로 꼽았습니다. 이는 지루한 온라인 이벤트를 벗어나 인터랙티브한 이벤트를 원하며 참가자간 활성화를 위해 네트워킹에 대한 니즈가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고 해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참가자들은 다른 참가자들 역시 네트워킹을 간절히 원하며 이것이 온라인 이벤트에서 몰입감 경험을 느낄 수 있도록 해야함을 의미합니다.

Virtual Event Trend: Interactive Live Event Entertainment By Will Curran, May 18, 2020
위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엑씽크는 온/오프라인에서 참가자들간 네트워킹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최고의 몰입감을 위한 게이미피케이션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설문조사하고 베스킨라빈스 기프티콘 받자! ~ 8/15
이벤트 매니지먼트 솔루션 기업 ‘엑씽크’는 이벤트 시장의 미팅 테크놀로지 발전을 위해 본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아래 설문에 응해 주시면 대단히 감사하겠습니다. (소요시간 5분 내외)

뉴스레터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하단 수신거부 버튼을 확인해주세요.

이벤트의 시공간적 제약을 넘어 사람과 사람을 연결합니다.
이메일 : info@xsync.co
연락처 : +82 - 70-4603-1500

엑씽크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81길 26 유림빌딩 4F +82-70-4603-1500
수신거부 Unsubscribe





뉴스레터 신청하기>

0 0

뉴스레터 신청

엑씽크 소식과 MICE산업 이슈, 꼭 필요한 내용만 전달드립니다.